태그 : 보험료차등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보험] 보험료, 차량 모델별로 다르게 받는 이유

보험회사는 보험료를 다음 두 가지에 근거해서 결정한다고 한다. 위험발생률과 손해의 정도. 전자의 발생률은 생명보험에서는 보험증권에 기재된 사람이 사망하거나 다칠 확률을 의미하고 자동차보험에서는 운전자가 사고낼 확률을 의미한다. 후자의 손해 정도란 실제로 발생한 사고 1건당 지급되는 보험금을 의미한다. 따라서 보험회사들은 사고 경력, 운전 연령 등 다양한...

[보험] 주행거리에 비례하는 보험료

오래 전 국내 자동차보험도 미국처럼 출퇴근용 등으로 구분하여 보험료를 달리 받았으나 여러 가지 문제로 지금과 같은 개인용/업무용/영업용이라는 아주 단순한 형태로 보험료를 받고 있단다. 하지만 그동안 세월도 많이 흐르고, 다양한 요소를 반영할 수 있는 기술적, 사회적 여건이 과거보다 나아진 듯 보인다. 호주 자동차보험사 광고: 얼마 전에 실린 자동차보험에...

[보험] 보험회사의 자동차보험 판매 거절이 문제?

보험제도는 국가에서 직접 관장하기도 하고, 민간부문 즉 시장기능에 맡겨진 부분도 있다. 한국에서는 국민건강보험이 전자의 예라면, 일반 생명보험이나 자동차보험 등이 후자에 속한다. 요즈음 국민건강보험의 민영화를 외치는 무시무시한 주장이 있는가 하면, 이미 민간보험사에서 판매하고 있는 자동차보험을 국민건강보험과 같은 범주로 다루려는 사람들도 있는 듯하다. ...
1